병원소개

쿠키건강TV <건강생활노트- 중년 관절염 보존적 치료법>

작성자 : 연세무척나은병원

포스트 등록일 : 2014.11.27

퇴행성관절염 치료법으로 인공관절전치환술이 가장 많이 알려져 있다. 그러나 인공관절의 수명은 15~20년 정도로 짧기 때문에 수술 시기를 잘 선택해야 한다.

예전에는 60~65세 정도가 인공관절 수술의 적정 나이였지만 고령화 사회로 진행되면서 70세 이상이 인공관절 수술의 적정 나이가 돼가고 있다. 그렇다면 50~60대 무릎관절염 환자에게 효과적인 치료법에는 무엇이 있을까?

무릎관절센터 제진호 병원장이  중년층을 위한 무릎 관절 보존 치료법에 대해 쉽고 자세하게 소개한다.

목록보기

댓글을 달려면 로그인해야 합니다.